전주기전대, 대학연계 지역사회 창의학교 경진대회 성료
전주기전대, 대학연계 지역사회 창의학교 경진대회 성료
  • 정병창
  • 승인 2018.06.20 17: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기전대학(총장 조희천)은 20일 대학연계 지역사회 창의학교 사업의 일환으로 대학연계 지역사회 창의학교 경진대회를 성황리 개최했다.

이 대회는 한 학기 동안 준비한 2023년 새만금 세계잼버리 활성화 홍보 아이디어를 발표하는 형식으로 진행돼 최종 전북도 본선에 진출할 2개 팀을 선발했다.

경진대회 결과 군산갈매기팀이 ‘Art+뜨거운 열정 세계잼버리’를 주제로 홍보 아이디어를 발굴해 ‘대상’을 차지했다.

이어 최우수상은 야하팀(Cup holder hold people on)이 친환경 잼버리를 주제로 본선 진출에 성공했다.

이밖에 2023년 세계 잼버리 대상자인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게임과 유튜브를 결합한 SNS 홍보 전략 등 다양한 아이디어들이 소개됐다.

대상을 수상한 군산갈매기팀 윤태준 학생(식품영양과 2학년)은 “전북지역에 도움이 되는 아이디어를 발굴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져 영광”이라며 “아이디어 발굴을 넘어 실질적인 전북도 정책의 홍보 활동을 통해 잼버리를 알리는 팀이 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전주기전대는 전북도 대학연계 지역사회 창의학교 사업에 참가하여 도정 핵심시책에 대한 캡스톤 디자인 정규과목을 개설했다.

또한 현장방문 및 워크숍을 통해 아이디어를 발굴하는 형식으로 사업을 진행 중이며, 전북도는 최종 선발된 아이디어를 실무부서 검토를 거쳐 신규 시책 자료로 활용할 계획이다.

/정병창기자 woojuchan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