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문화관광재단 '제19차 풀뿌리 문화정책간담회' 개최
전북문화관광재단 '제19차 풀뿌리 문화정책간담회' 개최
  • 박은
  • 승인 2018.06.25 16: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문화관광재단은 오는 27일 군산 시민 예술촌에서 ‘제19차 풀뿌리 문화정책간담회’를 개최한다.

‘풀뿌리 문화정책간담회’는 재단 설립 초기부터 이어져 온 사업으로 문화예술과 관련된 현안에 대해 주제별 관계자들이 모여 이야기를 나누는 논의의 장이다.

재단이 진행하는 ‘찾아가는 문화정책간담회’는 지역을 직접 찾아가 문화예술계의 현안을 듣고 재단과의 협업방안을 모색한다.

이번 간담회는 ‘군산의 문화자치 실현’을 주제로 열리는 박홍순 군산시 문화 정책계장, 강용면 아리울 조형연구소 대표, 이상훈 창작문화공간여인숙 대표, 이근영 펀 빌리지 협동조합 이사, 박양기 군산 시민예술촌장, 최승호 한국예총 군산지회 사무국장, 정해홍 군산시 생활문화예술동호회 네트워크 사무국장 등 문화예술계 관계자 10명이 참여한다.

논의사항으로는 군산시 문화예술계의 현안과 재단과 군산시 문화예술계의 협업 방안 모색, 군산의 문화자치 실현을 위한 방법, 군산 경제위기 극복을 위한 문화예술계의 준비사항 도출 등이다.

한편, 매달 1회씩 문화예술계의 현안에 대해 논의하는 ‘풀뿌리 문화정책간담회’는 현장과 관계자들이 원하는 문화정책을 만들어 갈 계획이다.

/박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