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도장애인체육회 장애체육인 권익보호 전국 1위
전북도장애인체육회 장애체육인 권익보호 전국 1위
  • 조석창
  • 승인 2018.06.28 17: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도장애인체육회는 2017년도 장애체육인 권익보호 전문인력풀 운영사업 평가에서 전국 1위를 차지했다.

지난 28일과 29일 이천장애인체육종합훈련원 교육동 대강의실에서 진행된2018년도 장애체육인 권익보호 전문인력풀 운영사업 워크숍에서 전북도장애인체육회는 대한장애인체육회 이명호 회장으로부터 2017년도 사업운영 최우수 시도로 상패를 받았다.

이 사업은 장애체육인들의 권익보호를 위해 마련됐으며, 각 분야별 전문가의 교육을 통해 각종 사고를 대비하는 능력 함양과 사고발생후 억울한 피해를 방지하는 목적을 지니고 있다.

이번 평가는 분야별 전문위원 구성비율, 교육‧홍보활동 횟수 및 참여인원수 등의 사업결과를 토대로 순위가 결정됐으며, 전북은 전문위원 구성을 비롯해 주요 체육시설 방문과 홍보, 해당 전문위원의 강의를 통한 교육의 질을 높인 점이 좋은 평을 받았다.

도장애인체육회 관계자는 “자칫 소홀할 수 있는 선수권익에 대한 문제해결책으로 장애체육인의 권익보호에 깊은 관심을 가져야 한다”며 “당사자들에게 실천방법을 제시해 유대감을 형성하고 상호 신뢰 분위기 조성에 기여했다”고 밝혔다.

/조석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