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최고위 '단일성 집단지도체제' 의결
민주당 최고위 '단일성 집단지도체제' 의결
  • 김일현
  • 승인 2018.07.09 16: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선출대의원 규모 선거구 배분

더불어민주당은 9일 최고위원회와 당무위원회를 열고 당 대표 1명, 최고위원 5명을 분리 선출하는 단일성 집단지도체제와 전국 대의원 규모를 의결했다.

민주당은 이날 전당대회 선거인단은 전국대의원 45%, 권리당원 40%, 국민 10%, 일반당원 5%로 구성하고 선출직 최고위원 궐위시 중앙위원회에서 보궐선거를 실시하기로 했다.

지명직 최고위원은 총 2명이며 당 대표가 지명하고 최고위원회의 의결을 거쳐 당무위원회 인준 절차를 밟기로 했다.

민주당은 또 전국 선출대의원 규모도 의결했다.

선출직 대의원 총 수는 1만 135명으로 이 중 7,590명은 253개의 국회의원 선거구별로 배분하는 것을 원칙으로 했다.

이 중 80%인 6,072명은 253개 선거구별 24명씩으로 배분하며, 나머지 20%인 1,518명은 국회의원 선거구별 당원 수에 비례해 40%를 배분하고 최근 실시한 전국규모 선거의 정당득표율에 비례해 60%를 배분키로 했다.

/서울=김일현기자 kheins@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