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미술관 '묘금도부귀도-유기준' 초대전
전주미술관 '묘금도부귀도-유기준' 초대전
  • 조석창
  • 승인 2018.07.23 17: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미술관은 25일부터 8월 26일까지‘묘금도부귀도-유기준’ 초대전을 진행한다.

이번 전시는 인간의 부귀와 행복의 가치 상생을 위한 사의적 부귀의 표현으로 진정한 행복은 우리 마음 속에 있다는 작가의 철학을 바탕으로 마련됐다.

또 인간의 존엄과 행복의 가치를 어디에서 찾을지 작가의 고민이 고스란히 녹아있는 부귀도 연작을 만날 수 있다.

작가는 인간의 화합과 평안의 바람을 담은 화병에 부귀의 상징인 모란꽃을 꽂는다.

상생과 합일의 매개체로 두 가지 소재를 통해 마음과 정신을 연결하고 희망과 긍정의 메시지를 전달하기 위함이다.

초창기 인물화 작업에서 부귀도의 시도와 변화가 있기까지 인물, 풍경, 꽃, 사물 등의 다양한 소재를 통해 내적 이상향을 표출하고, 그 일련의 과정을 통해 지금의 모란 작업으로 귀결되고 있다.

미술관 최미남 학예실장은 “여름방학 특별 기획으로 마련된 유기준 작가의 묘금도부귀도 연작 감상과 작품에 내재되어 있는 메시지를 통해 진정한 부와 행복이 무엇인지 다시 한 번 생각해보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또 이번 전시는 작가의 작품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관객과의 소통을 위해 ‘작가와의 대화’와 ‘미술체험교실’ 등도 함께 마련됐다.

/조석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