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대 농활봉사 발대식 개최
전북대 농활봉사 발대식 개최
  • 정병창
  • 승인 2018.07.23 17: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3일 전북대학교 농어촌봉사활동 발대식이 열린 전북대학교 전주캠퍼스 체육관 앞에서 봉사활동에 출발하는 학생들이 밝게 웃으며 짐을 옮기고 있다./김현표기자
23일 전북대학교 농어촌봉사활동 발대식이 열린 전북대학교 전주캠퍼스 체육관 앞에서 봉사활동에 출발하는 학생들이 밝게 웃으며 짐을 옮기고 있다./김현표기자

전북대학교 학생들이 여름방학을 활용해 전북지역 곳곳에서 부족한 농어촌 일손을 돕기 위한 농활 봉사에 나섰다.

전북대는 23일 대학 체육관에서 이남호 총장을 비롯한 대학 보직자들과 이용규 총동창회장, 농활에 참여하는 학생 등이 참석한 가운데 2018년 하계 농촌봉사활동 발대식을 가졌다.

전북대 총학생회와 총동아리연합회가 주관하는 올해 농촌 봉사활동에 참여하는 학생은 모두 500여 명이다.

이들은 부안과 순창군 일원으로 나뉘어 일주일 동안 마을 환경 정리와 작품 수확 등 부족한 농가의 일손을 돕는다.

특히 이남호 총장도 24일 순창군을 찾아 학생들과 함께 봉사활동을 하고, 간담회를 통해 격려의 시간도 가질 예정이다.

이남호 총장은 “좋은 일은 누구나 생각할 수 있지만 스스로 실천하는 것은 정말 어렵다”며 “이번 봉사활동을 통해 농민들의 아픔을 모두 치유할 순 없겠지만, 농촌의 현실을 이해하고 땀의 소중함을 알게 된다면 그것만으로도 우리 농촌에 큰 힘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전북대는 세상과 소통하고 나눔을 실천하는 따뜻한 마음을 가진 모험생을 키우기 위해 사회봉사를 교양필수 교과목으로 지정해 졸업 때까지 모든 학생들이 봉사활동에 참여하도록 하고 있다.

/정병창기자 woojuchan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