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 남부현대미술협 '랑데뷰' 영호남 교류전
전북 남부현대미술협 '랑데뷰' 영호남 교류전
  • 박은
  • 승인 2018.08.07 15: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일 전북예술회관서
작가 70여명 참여 진행

대한민국남부현대미술협회 전북지회(회장 홍현철) 영·호남 교류전이 ‘Rendezvous(랑데뷰: 만남)’를 주제로 9일까지 전북예술회관 2층(1,2실)에서 열린다.

1985년 시작되어 30년 넘는 역사를 가지고 있는 남부현대미술협회는 전주에서는 2011년 27회 대한민국 남부현대미술제를 진행한 바 있다.

이를 기반으로 전북지회가 결성되어 지속적인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올해 전시에서는 전북지회 작가를 비롯해 남부현대미술협회 작가, 초대 작가 등 70여명이 참여해 현대미술을 재조명 한다.

홍현철 회장은 “계속적인 현대미술운동을 전개해 침체된 지역예술을 활성화하고, 다변화된 교류를 통해 순수현대미술의 부흥을 일으키겠다”고 밝혔다.

/박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