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안해경, 상록해수욕장서 표류 중인 60대 구조
부안해경, 상록해수욕장서 표류 중인 60대 구조
  • 정병창
  • 승인 2018.08.07 17: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안해양경찰서(서장 박상식)는 부안 상록해수욕장에서 해상 표류 중이던 A씨(63세, 남, 강릉거주)를 구조하는데 성공했다.

부안해경은 6일 19시 18분경 부안군 상록해수욕장 등대 앞 해상에서 남성 1명이 떠밀려 가고 있으며 일행이 튜브를 타고 구조하러 따라가고 있다는 신고를 접수 받고, 경비함정‧구조대 구조보트‧변산파출소 연안구조정을 현장으로 급파해 신고 접수 8분만인 26분경 안전하게 구조해 119 구급차량에 인계했다.

부안해경 관계자는 "파도에 떠밀리는 수난사고가 계속 발생하고 있다"며, "물놀이를 할 땐 구명조끼와 안전장비를 잘 갖추고, 반드시 수영경계선 안쪽에서 활동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정병창기자 woojuchan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