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주국유림관리소, 찾아가는 규제개혁 현장지원센터 운영
무주국유림관리소, 찾아가는 규제개혁 현장지원센터 운영
  • 장영진
  • 승인 2018.08.14 14: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림청 무주국유림관리소(소장 채진영)는 14일 무주읍 설천면 일원에서 여름철 등산객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규제개혁 현장지원센터”를 운영했다.

이번 현장지원센터에서는 산림분야규제개혁 리플렛을 배부하고 규제개선 중점 사례 중 소나무 생산 확인 처리기간 단축을 지역주민들에게 홍보했다.

기존에는 소나무류 생산확인 신청서의 처리기간이 15일이었으나 규제개혁의 일환으로 개정된 ‘소나무재선충병 방제특별법 시행규칙’제5조에 따라 소나무류 생산확인 신청서의 처리기간이 10일로 단축되어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무주국유림관리소는 관계자는 “찾아가는 규제개혁 현장지원센터 운영을 통해 산림분야의 규제개선 사례 소개 및 산림규제에 대해 애로사항을 청취하는 등 현장과의 소통을 위해 한발 더 가까이 다가갈 계획”이라며 “앞으로 산림분야 규제개혁 및 개선사례에 대해 다각적인 홍보와 새로운 규제개선과제 발굴을 지속적으로 추진 하겠다”고 밝혔다.

/무주=장영진기자 jyj210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