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대 씨름부, 학산배 장사씨름대회서 금1·은1·동3 획득 '쾌거'
전주대 씨름부, 학산배 장사씨름대회서 금1·은1·동3 획득 '쾌거'
  • 정병창
  • 승인 2018.08.15 14: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대 씨름부는 8월7~13일까지 김천 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제15회 학산배 전국장사씨름대회에서 역사급 1위를 비롯한 경장급 2위 용장급 3위 등 다수의 선수들이 입상하는 쾌거를 거뒀다.

김기환 선수(생활체육학과 4학년)는 준결승에서 김동훈 선수(대구대 4학년)를 배지기와 밭다리 기술로 제압했다.

이어 결승전에서는 송병락 선수(한림대 3학년)를 밀어치기와 배지기로 꺾으며 역사급을 석권하는 기염을 토했다.

경장급 김현우 선수는 준결승전에서 고주천 선수(경기대 3학년)를 되치기 기술로 제압했지만, 결승전에서 한림대 선수에게 아쉽게 패배하며 영광의 2위를 차지했다.

역사급 1위를 차지한 김기환 선수는 “올해에는 계속 2등만 해왔었다.

그 때마다 좌절치 않고 정확한 패인을 분석하고 더욱 악착같이 운동을 해서 이번에는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었던 것 같다”면서 “더 열심히 운동해서 남은 시즌도 우수한 성적으로 잘 마무리하고 싶다”고 말했다.

특히 이번 대회에서는 1·2학년 신예 선수들의 활약이 돋보였다.

2학년 유혁 선수와 문화룡 선수는 각각 용장급, 용사급에서 3위를 차지했으며, 1학년 권기수 선수도 소장급에서 3위에 입상했다.

전주대 씨름부 임종길 감독은 “전 대회보다 기량을 향상해 다수의 선수들이 입상했지만, 경험이 부족해 제 기량을 발휘하지 못한 것 같아 아쉬웠다”면서 “이번 하계 전지훈련에서 더욱 경험을 쌓아서 다음 대회에서 좋은 성적 올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정병창기자 woojuchan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