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석대 장영달 총장, 日 조선대학교와 교류협력 물꼬
우석대 장영달 총장, 日 조선대학교와 교류협력 물꼬
  • 정병창
  • 승인 2018.08.20 16: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영달 우석대학교 총장이 지난 17일 재일본조선인총연합회 산하 조선대학교의 공식 초청을 받아 이 대학 한동성 학장과 면담을 갖고 광범위한 교류협력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양 대학은 이를 통해 학생 및 학술교류, 공동연구, 심포지엄 공동개최 등 상호발전을 위한 교류협력 방안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이 자리에는 동아시아 평화·인권 운동가인 서승 우석대 석좌교수가 배석했다.

장영달 총장은 “국내 대학 중 세 번째 교류방문이지만 문재인 대통령의 4.

27 판문점 선언 이후로는 우석대가 첫 교류방문 대학으로 알고 있다”며 “양 대학은 앞으로 다양한 학술교류를 통하여 남북화해 협력관계의 평화적 확대에도 함께 노력키로 했다”고 말했다.

한편, 일본 조선대학교는 북한의 유일한 해외 교포 대학으로 1956년 4월 10일 설립됐으며, 4년제 학부과정과 2·3년제 단기학부, 대학원 과정을 운영하고 있다.

/정병창기자 woojuchan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