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어진 여자친구 닮아서'··· 여고생에 둔기 휘둘러
'헤어진 여자친구 닮아서'··· 여고생에 둔기 휘둘러
  • 정병창
  • 승인 2018.08.20 1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대 남성 살인미수 혐의
경찰 구속영장 신청

헤어진 여자친구와 닮았다는 이유로 귀가하던 여고생의 머리를 둔기로 내려친 2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전북 전주덕진경찰서는 살인미수 혐의로 A씨(24)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라고 20일 밝혔다.

A씨는 지난 17일 오후 11시30분께 전주시 우아동 한 아파트 단지 안에서 귀가하던 B양(17)의 머리를 둔기로 내려친 혐의를 받고 있다.

인근 병원으로 이송된 B양은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인근 폐쇄회로(CC)TV를 분석해 A씨를 추적, 우아동 한 빌라에서 붙잡았다.

조사결과 A씨는 B양이 지난달 헤어진 여자친구와 닮았다는 이유로 둔기로 내려친 것으로 드러났다.

A씨는 경찰에서 “헤어진 여자친구와 닮은 사람을 보면 죽이고 싶었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정병창기자 woojuchan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