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석대 김하늘 학생, 해군 군장학생 선발 '영예'
우석대 김하늘 학생, 해군 군장학생 선발 '영예'
  • 정병창
  • 승인 2018.08.27 17: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민국 해군 창설 이래 최초로 여군 군장학생에 선발된 우석대학교 김혜린(군사학과 3년)학생의 뒤를 이어 김하늘 학생(국방기술학과 1년)이 지난 24일 해군 군장학생에 선발되는 영예를 안았다.

김하늘 학생은 1차 필기시험 합격 후 최종 2차 면접에서 5:1의 경쟁률을 뚫고 당당히 해군 군장학생에 선발됐다.

김하늘 학생은 “국방기술학과 교수님들과 선배들의 전폭적인 지지가 있었기 때문에 이번 군장학생에 선발된 것 같다”라며 “앞으로 군에 필요한 인재가 되기 위해 자기계발에 소홀히 하지 않고 병기병과의 장교로 선발된 만큼 관련 자격증과 공부에 매진하겠다”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보호대상으로서의 여성이 아닌 한 사람의 국민으로서 국가와 국민을 지키는 장교가 되는 것이 꿈이다”면서 “임관 후 우리 바다를 지킴으로써 국가의 안전과 국민들의 질 높은 생활을 보장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우석대 국방기술학과는 2017년 신설된 짧은 역사 속에서도 이처럼 놀라운 성과를 거둘 수 있었던 비결은 입학과 동시에 전원 기숙사 생활을 통해 24시간 생활밀착형 훈육 관리시스템을 도입해 재학생들의 역량을 높여왔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특히 재학생들의 역량 강화를 위해 각종 자격증 취득 프로그램도 함께 운영하고 있으며, 학생들로 하여금 방과 후 공동생활을 기반으로 다양한 비교과 프로그램 운영을 통해 자격증을 취득할 수 있도록 지원 및 교육하고 있다.

/정병창기자 woojuchan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