덕진소방서 의회행자위 방문 소방정책 간담회
덕진소방서 의회행자위 방문 소방정책 간담회
  • 정병창
  • 승인 2018.08.28 17: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덕진소방서(서장 제태환)는 28일 행정자치위원회 방문으로 시민이 안전하고 행복한 전주시 실현을 위한 소방정책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간담회에선 긴밀한 협조체제 유지 및 소방정책의 발전과 소통을 위해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

​특히 팔복·동산동(소방차량 진입불가) 일대의 화재예방대책으로 비상소화전 설치와 반월·조촌동 등 도시 확장으로 소방서비스 공백 우려에 따른 반월(가칭)119안전센터 신설 추진 사항 등 실질적인 소방안전대책에 대한 논의가 중점 이뤄졌으며, 소방행정의 중점사업이 원활하게 추진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관심과 협조를 요청했다.

간담회 후 국주영은 도의원은 전주덕진소방서 식당 및 청사 순회 등 근무여건 실태를 확인하고 소방공무원들 근무여건의 열악성에 안타까움을 표했다.

“항시 시민의 안전을 위해 애써주시는 소방공무원들의 노고에 감사하고, 소방공무원들의 근무여건 개선이 곧 시민의 안전과 직결 되는 거 같다”면서 “오늘 이 자리에서 논의됐던 의견들을 의정활동에 반영하겠다”고 말했다.

이에 제태환 서장은 “이번 간담회는 소방정책에 대한 협력방안을 논의할 수 있었던 소중한 시간이 됐다”며 “전주덕진소방서도 시민들이 편안하게 살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날 국주영 도의원은 간담회에 참석하던 중, 다친 상태로 도로에서 절뚝이며 날지 못하는 백로를 목격한 뒤 직접 구조 후 품에 안아 전주덕진소방서 구조대에 인계하는 큰 미담거리도 세간에 안겨주기도 했다.

/정병창기자 woojuchan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