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재도본부장 "건강한 농촌사회 유지 최선"
유재도본부장 "건강한 농촌사회 유지 최선"
  • 이신우
  • 승인 2018.09.02 12: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농협 컨설팅 교육 실시

전북농협(본부장 유재도)은 행복 나눔이 160여명을 대상으로 지난달 29일 정읍 신태인농협, 31일 남원농협에서 2회에 걸쳐 건강 식생활 컨설팅 교육을 실시했다.

이번 교육은 올바른 영양정보 제공과 건강한 식습관을 유도하기 위한 목적으로 전주기전대학 식품영양학과 지선경 교수를 초청해 고령자가 지켜야 할 식사관리, 질병고령자 식사관리, 안전한 식품관리를 주제로 진행됐다.

유재도 본부장은 “농촌 주민들의 복지증진을 위한 농협의 사회적 역할이 필요하다”며 “취약계층을 위한 다양한 사업들을 통해 건강한 농촌사회가 유지될 수 있도록 많은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행복 나눔이는 농촌에 거주하는 65세 이상(독거노인 포함)가구, 다문화 가정, 조손가구, 장애인 가구 등 가사활동이 어려운 가구와 농촌지역 경로당을 직접 방문해 가사활동을 지원해 주는 제도다.

농림축산식품부(70%)와 농협중앙회(30%)가 활동비를 지원하고 있으며 전북농협은 2018년 8월말 현재 1,515가구를 대상으로 사업을 실시했다.

/이신우기자 lsw@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