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가소득 5천만원 달성 전북농협 총력"
"농가소득 5천만원 달성 전북농협 총력"
  • 이신우
  • 승인 2018.09.02 12: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담채 올해 브랜드 대상 영예
고품질 농산물공급 우수성 알려

원예농산물 광역브랜드 ‘예담채’가 소비자가 뽑은 올해의 브랜드 대상을 수상했다.

전라북도(도지사 송하진)와 전북농협(본부장 유재도)의 원예농산물 광역브랜드 ‘예담채’가 지난달 30일 더 플라자호텔에서 열린 2018 소비자가 뽑은 올해의 브랜드 대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전라북도와 전북농협이 공동으로 주관하고 개발한 전라북도 원예 농산물 광역브랜드 ‘예담채’는 13개 시군 농협조합공동사업법인의 지속적인 브랜드 관리·홍보와 품질 관리로 안전한 고품질 전북 농산물을 소비자들에게 공급함으로써 우수성을 알려왔다.

‘예담채’는 3년 연속(2014년~2016년) 농식품 파워브랜드 대전 장관상 수상, 3년 연속(2015년~2017년) 국가 소비자중심 브랜드 대상을 수상한데 이어 소비자가 뽑은 올해의 브랜드 대상도 2년 연속(2017년~2018년) 수상함으로써 명실 공히 대한민국 대표 농산물 광역브랜드로 위상을 공고히 했다.

유재도 전북농협 본부장은 “전북 우수농산물 도 단위 광역브랜드 ‘예담채’를 통해 브랜드 파워 강화 및 출하 농업인 결집으로 시장 교섭력을 높이는 것이 중요하다”며 “연합판매사업 활성화를 통해 농산물을 잘 팔아주는 판매농협을 구현함으로써 농가소득 5천만원 달성에 전북농협이 총력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이신우기자 lsw@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