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품연구원 "난소화성 전분, 체중감소 효과 만점"
식품연구원 "난소화성 전분, 체중감소 효과 만점"
  • 이신우
  • 승인 2018.09.03 17: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식품연구원(원장 박동준) 헬스케어연구단 서동호 박사는 밤 전분의 난소화성 전분 함량을 극대화하는 생물전환 기술을 개발하고 이를 통해 체중조절 효능을 갖는 소재를 발굴했다고 3일 발표했다.

밤은 타 견과류와 비교해 칼로리와 지방 수준이 매우 낮고 단백질, 비타민이 풍부해 영양학적으로 매우 이상적인 식품이다.

하지만 밤의 과육 중 가장 많은 비율을 차지하고 있는 전분에 대한 영양학적 구성과 효능은 과학적으로 규명되지 못한 상황이다.

이에 따라 국내산 밤 전분의 영양학적 구성을 밝혀내고 생물전환 기술을 활용해 비소화성 전분 함량을 극대화하는 기술을 개발, 국내외 밤 소비 확대가 기대된다.

연구팀은 밤 전분의 소화율이 옥수수 전분에 비해 소화율이 떨어지고 지소화성과 난소화성 전분의 비율이 높다는 것을 확인했다.

또한 생물전환 기술을 활용해 난소화성 전분의 비율을 증가시킨 재결정화 밤 전분을 개발했다.

동물실험 결과 개발된 밤 전분은 고지방식이와 섭취했을 때 체중감소 효과가 나타나는 것을 확인했다.

/이신우기자 lsw@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