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산-장수농협 '친환경농업 메카' 자리매김
고산-장수농협 '친환경농업 메카' 자리매김
  • 이신우
  • 승인 2018.09.04 16: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달의 우수조합장 선정
책임채용 정도경영 앞장

전북농협(본부장 유재도)은 4일 농가소득증대와 전북농협 위상제고에 기여한 고산농협·장수농협 조합장을 ‘이달의 우수조합장’으로 선정·시상했다.

국영석 고산농협 조합장은 경제사업 중심의 협동조합 구현과 지도사업의 우수성을 인정받았다.

광역친환경농업단지 조성을 바탕으로 친환경농축산물 생산과 유통 활성화에 크게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국 조합장 취임 이후 고산농협의 경제사업 규모는 144억원에서 722억원으로 5배 성장했으며 전북의 대표적인 농촌형 농협이자 명실상부 ‘친환경농업의 메카’로 자리 잡았다.

또한 선도적 지도사업으로 지자체협력사업과 농작업대행사업을 집중 추진해 조합원 실익증진에 앞장서고 있다.

고산농협의 전국 임직원·조합원·농업인단체를 대상으로 하는 협동조합이념교육 및 우수사업장 현지견학은 도농교류 활성화로 이어져 지역사회에 활력을 불어넣고 있다.

김용준 장수농협 조합장은 창의적 사업추진 및 정도경영으로 농가소득증대 및 지역사회 발전에 기여하고 있다.

김 조합장은 산간지역의 쌀이란 이유로 홀대받던 장수의 대표적 브랜드인 ‘메뚜기 쌀’의 이미지 제고에 노력해 농가소득증대를 실현했고 만성적자였던 RPC사업을 집중 활성화하고 과감한 품종개량을 추진한 결과였다.

또한 계속되는 폭염과 집중폭우 등 이상기온 현상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농작물재해보험 가입을 집중 추진했다.

이와 함께 취업지원대상자 등 취업약자에 대한 책임 있는 채용을 통해 정도경영에 앞장서 신뢰받는 농협 만들기에 앞장서고 있다.

/이신우기자 lsw@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