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 경영 전문가, 사회적기업 성장 돕는다
기업 경영 전문가, 사회적기업 성장 돕는다
  • 김낙현
  • 승인 2018.09.05 17: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회적기업의 성장을 돕기 위해 기업 경영 전문가들이 재능기부에 나섰다.

전주시는 5일 현대해상 5층 회의실에서 전주지역 (예비)사회적기업와 자활기업, 마을기업 등 사회적경제조직의 애로사항에 대해 해결책을 제시하고, 성장발판을 제공하기 위한 ‘2018 전주시 사회적경제 프로보노 데이’를 개최했다.

프로보노는 ‘공익을 위하여(Pro bono publico)’라는 라틴문구의 약어로,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가 자발적으로 공공을 위해 전문적인 재능을 기부하는 활동을 의미한다.

사회적기업 성장의 걸림돌이 되는 애로사항에 대한 상담과 해결책을 제시하는 이날 행사는 참여기업 사전조사를 통해 ▲경영 ▲홍보·마케팅 ▲인사노무 ▲세무회계 등 4개 분야로 나뉘어 진행됐으며, 재능기부에 나선 전문가들은 각 기업의 고민에 대해 분석하고 1:1 맞춤형 해결방안을 제시했다.

시는 향후 재능기부에 나선 프로보노와 참여기업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를 바탕으로 사회적경제조직에 보다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프로보노 데이를 개선해 나갈 방침이다.

이날 행사에 참여한 (주)릴라이언스 성용묵 대표는 “이번에 예비사회적기업으로 응모를 했다.

아직 결과는 발표되지 않았지만, 이런 좋은 자리를 마련해줘서 기업을 효율적으로 경영하고 홍보하는 방법에 대해 많이 배울 수 있어 유익했다”고 소감을 밝혔다.

/김낙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