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시, 은평구에 친환경 농산물 공급
군산시, 은평구에 친환경 농산물 공급
  • 김기현
  • 승인 2018.09.10 11: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산시는 10일 서울시 은평구 도농상생 공공급식 지원 사업 산지 기초지자체로 선정돼 지역에서 생산하는 친환경 농산물을 공급하게 됐다고 밝혔다.

공급대상은 은평구 소재 어린이집 284개소 1만1,368명과 지역아동센터 26개소 716명, 복지시설 51개소 3,006명 등이다.

도농 상생 공공급식 지원 사업은 서울시 자치구와 산지 기초 지자체를 1대1로 매칭해 산지 기초 지자체에서 조달 가능한 친환경 농산물 및 가공식품 등을 직거래로 납품하는 것이다.

문영엽 농산물유통과장은 “이번 선정을 계기로 향후 학교 급식 영역으로 확대되면 군산지역 농가 소득 향상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강조했다.

김병래 농업기술센터 소장은 “도농 상생 공공급식 지원 사업 대상지로 선정돼 지역 농업인의 판로 구축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며 “앞으로 서울시 공공급식 기준에 맞는 식재료 생산과 안전한 먹거리 공급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군산=김기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