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재도본부장 "경쟁력 강화-축산농가 소득증대로 이어지길"
유재도본부장 "경쟁력 강화-축산농가 소득증대로 이어지길"
  • 이신우
  • 승인 2018.09.11 1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농협-한우협회 도지회
'2018 한우경진대회' 성료

전북농협(본부장 유재도)과 전국한우협회 전북도지회(지회장 정윤섭)는 11일 순창군 공설운동장에서 ‘2018년 전북 한우경진대회’를 개최했다.

이번 대회는 전라북도 14개 시군에서 선발된 5개 부문(암송아지, 미경산우, 번식암소 1·2·3부)에 총 52두가 출품돼 전문가의 엄격한 심사로 진행됐다.

심사결과 각 부문 대상으로 암송아지 부문 대상에 무주군 신우석씨, 미경산우 부문 대상에 익산시 홍윤자씨, 번식암소 1부문 대상에 남원시 김만규씨, 번식암소 2부문 대상에 정읍시 최성경씨, 번식암소 3부문 대상에 장수군 박영효씨가 수상했다.

각 부문 대상 수상자들에게는 트로피와 상금 100만원을, 금상은 상금 70만원, 은상은 상금 50만원이 부상으로 지급됐다.

이번 경진대회 우수 축으로 선정된 15두는 10월 11일~12일에 안성팜랜드에서 개최되는 전국한우경진대회 참가하게 된다.

유재도 전북농협 본부장은 “이번 한우경진대회를 통해 우수 혈통 발굴과 한우개량을 촉진해 한우산업 경쟁력을 강화하고 축산농가의 소득증대로 이어지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한편 한우경진대회는 한우개량 촉진을 통한 한우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전북농협과 (사)전국한우협회 전북도지회가 공동 개최하고 한우자조금관리위원회에서 후원하고 있다.

/이신우기자 lsw@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