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초연금 수급자 500만명 넘어서
기초연금 수급자 500만명 넘어서
  • 이신우
  • 승인 2018.09.20 2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초연금 수급자가 500만명을 넘어섰다.
또한 이달부터 기초연금이 최대 25만원으로 인상돼 21일 첫 지급된다.
20일 국민연금공단(이사장 김성주)에 따르면 기초연금 수급자 확대를 위해 취약계층 등에 대한 1:1 맞춤형 신청안내 등 적극적인 서비스를 제공해 지난 2014년 7월 424만 명이었던 기초연금 수급자가 500만 명(2018년 5월 기준)을 넘어섰다.
이는 노인인구의 증가와 함께 공단이 65세 도달한 어르신과 신청 이후 탈락자 등에 대한 신청 안내와 선정기준액 상향 등 제도개선 노력으로 올해 5월까지 24만명이 신규로 혜택을 받았기 때문이다. 
특히 제도시행 당시 424만 명이었던 수급자수가 4년 만에 500만 명으로 18% 증가했다.
국민연금공단은 몰라서 못 받는 어르신이 없도록 65세 도달 어르신 20만여명 전체에 대해 신청을 안내했다.
또한 65세이상 어르신 748만명 중 81.4%인 609만 명(2018년 5월 기준)이 기초연금 또는 국민연금을 받고 있는 것으로 나타나 공적 연금이 노후소득보장의 한 축임을 입증하고 있으며 기초연금과 국민연금을 동시에 받아 다층소득보장 혜택을 받는 어르신도 186만명 규모다.

/이신우기자 lsw@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