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내 학교 신입생 선행학습 유발행위 주의 안내
도내 학교 신입생 선행학습 유발행위 주의 안내
  • 정병창
  • 승인 2019.01.22 17: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선학교 새학기 입학예정 학생 대상 선행학습•선행교육 안돼 “일선 학교 새학기 신입생 선행 학습·교육, 반 배치고사 안돼”

전북도교육청은 2019년 새학기를 앞두고 ‘공교육정상화촉진 및 선행교육 규제에 관한 특별법(이하 공교육정상화법)’을 준수해 줄 것을 각급학교에 안내했다고 22일 밝혔다.

공교육정상화법 제8조 및 동법 시행령 제3조에는 ‘학교는 편성된 학교 교육과정을 앞서는 교육과정을 운영할 수 없다’고 명시돼 있다.

이로써 신입생을 대상으로 한 선행교육 및 선행학습 유발 행위가 금지되는 만큼 각급학교에선 학년말 교육과정 운영에 유의해야 한다.

중·고교의 경우 신입생을 대상으로 학교 교육과정의 범위와 수준을 벗어난 내용을 출제·평가하는 반 배치고사, 상급학교 입학 전에 앞선 교육과정을 운영하는 예비과정, 상급학교 교육과정 내용을 과제로 제시해 제출하거나 수행평가에 반영하는 과정 등이 금지된다.

초등학교의 경우도 신입생을 대상으로 한글쓰기 능력을 확인하는 평가를 진행할 수 없다.

게다가 도교육청은 성적순에 따른 수준별 반 편성 및 이동수업도 금지하고 있다.

수준별 이동수업이 자칫 우열반으로 인식돼 학생 간 위화감을 조성하고, 경쟁교육을 심화시키는 부작용 등의 문제점 때문이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공교육정상화법에는 학교교육과정을 앞서는 교육과정 운영을 금지하는 것은 물론 학교 시험에서 학교교육과정의 범위와 수준을 벗어난 내용을 출제·평가하는 행위, 각종 교내 대회에서 학생이 배운 학교교육과정의 범위와 수준을 벗어난 내용을 출제·평가하는 행위 등을 금지하고 있다”면서 “도내 각급학교에선 이 같은 관련 법령 및 지침을 준수해 달라”고 당부했다.

/정병창기자 woojuchan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