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안군 청년-신중년 취업난 해소 팔걷어
부안군 청년-신중년 취업난 해소 팔걷어
  • 정병창
  • 승인 2019.02.10 14: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11개 업체 취업지원 MOU
17명채용-12개월간 차등지원
취업자에 2년 근속시 장려금

부안군이 코센・한국폴리우드 등 관내 11개 업체와 청년・신중년 취업지원사업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사업은 관내 기업이 청년을 상시근로인원 외에 더 채용하도록 촉진하고 청년은 현장실무 후 정규직 전환해 청년실업 및 기업인력난을 동시에 해소하기 위한 사업이다.

이날 협약에서는 코센과 티앤아이, 시영, 거상, 부김농산, 산들바다유기농업, 바다의 향기, 한국폴리우드, 오성산업, 미루건설, 부안클린케어 등 관내 11개 업체가 참여해 부안군 청년・신중년 17명을 채용키로 협약했다.

협약에 따라 부안군은 청년을 채용할 경우 해당 기업에 1인당 월 50~65만원(급여 200만원 이상 65만원, 190~200만원 미만 60만원, 180~190만원 미만 50만원)을 12개월간 차등 지원한다.

취업청년에게도 2년 근속시 취업장려금 최대 300만원(6・12・24개월 각각 100만원)을 지원할 계획이다.

신중년을 채용하면 1인당 월 70만원씩 최대 12개월간 지원되며 취업신중년에게도 2년 근속시 최대 200만원(6・12개월 각각 50만원, 24개월 100만원)이 지원된다.

부안군 관계자는 “이번 협약을 통해 신규 일자리 창출 및 기업 구인난 해소에 큰 효과가 기대된다”며 “향후 청년・신중년 취업지원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해 지역경제 활성화 등 군민소득 향상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