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교육청, 특수학교 자유학기제 호남 워크숍 개최
도교육청, 특수학교 자유학기제 호남 워크숍 개최
  • 정병창
  • 승인 2019.02.14 17: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전남·광주·제주 등 호남권 특수학교와 교육청 자유학기제 담당자들이 한 자리에 모여 전문성 제고와 네트워크를 구축키 위해 머리를 맞댄다.

이번 워크숍은 전북도교육청이 주관한 가운데 14~15일까지 전주 그랜드힐스턴호텔에서 호남권 특수학교 업무담당자, 시도교육청, 교육부, 국립특수교육원 관계자 등 100여명이 참석해 진행된다.

이번 워크숍은 자유학기제 전면 시행에 따른 특수학교 자유학기제 담당 교원의 전문성을 높이고, 네트워크를 구축키 위해 마련됐다.

워크숍 첫 날에 2019 특수학교 자유학기제 시행 계획, 진로체험 지원전산망인 ‘꿈길’ 활용 방법, 자유학기제 교육과정 재구성과 평가자료 활용 방안 등을 안내하는 시간으로 진행되며, 교육청과 학교별로 효율적인 자유학기제 교육과정 운영에 대해 협의가 이뤄질 예정이다.

둘째 날에는 시·도교육청별 교실수업개선을 위한 자유학기제 연계 컨설팅 방안 및 성과를 공유하고, 지난해 11월에 개소한 한국장애인고용공단전북지사·전북발달장애인훈련센터·전주맞춤훈련센터로 구성된 전북통합훈련센터를 탐방할 예정이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이를 통해 지역사회와 연계한 진로체험중심의 교육과정 재구성 및 과정중심 평가 방법 등 이와 관련 선행, 연구한 교사연구회의 운영 결과물을 함께 공유하는 시간을 통해 업무 담당자들의 역량이 강화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정병창기자 woojuchan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