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현대 트레블 우승 출격
전북현대 트레블 우승 출격
  • 조석창
  • 승인 2019.02.24 11: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 출정식 1,500여팬 함께해
캡틴에 이동국-3월1일 홈경기
23일 전북도청 대공연장에서 2019 전북현대모터스 축구단 출정식을 갖고 트레블(리그,FA컵,ACL) 3관왕 우승을 염원하는 대형 축구공을 굴리는 퍼포먼스를 펼치고 있다./이원철기자
23일 전북도청 대공연장에서 2019 전북현대모터스 축구단 출정식을 갖고 트레블(리그,FA컵,ACL) 3관왕 우승을 염원하는 대형 축구공을 굴리는 퍼포먼스를 펼치고 있다./이원철기자

전북현대모터스축구단(단장 백승권)은 2019 K리그 본격 시작을 알렸다.

전북현대는 지난 23일 전북도청 대공연장에서 2019 출정식을 진행했다.

1,500여명의 팬들과 함께 한 이날 출정식은 이동국 선수의 주장 선임과 현대자동차 고성능 브랜드인 'N' 전면광고가 들어간 K리그 홈, 원정 유니폼을 발표했다.

또 팬들과 함께 팬사인회, 포토타임 등을 실시하며 뜻깊은 시간을 보냈다 출정식에 참가한 전북도 송하진 지사는 “전북현대 우승의 원동력은 12번째 선수인 서포터즈 등 도민의 응원이 중요하다”며 “이번 시즌도 축구장을 가득 메워 줄 것을 부탁한다”고 말했다.

호세 모라이스 감독은 “전북도의 아낌없는 성원에 감사를 표한다”며 “올해 트레블을 목표로 열심히 뛰어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전북현대 주장 이동국의 선임은 조세 모라이스 감독의 적극적인 추천으로 결정됐다.

지난 2013, 2014 시즌 주장을 맡은 바 있던 이동국은 5년 만에 다시 전북의 캡틴으로 후배들을 이끌게 됐다.

그동안 완벽한 자기관리와 모범적인 행동으로 후배들의 신뢰를 쌓았던 이동국은 이번 주장 선임으로 코칭 스태프와 선수들 간 가교역할을 훌륭하게 소화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부주장엔 이용이 선임됐다.

이동국은 “감독님과 선수들 간의 소통이 원활할 수 있게 앞장서서 최선을 다 하겠다”며 “모라이스 감독과 전북의 새 역사를 이룰 수 있도록 선수들과 함께 하나가 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전북도는 이날 출정식에 맞춰 전북현대 홈경기 시즌권 구입 전달식을 가졌다.

전북현대 트레블(K리그-FA컵-아시안컵리그 우승)기원을 위한 이번 시즌권 구입은 도청 및 사업소 직원 등의 자율적인 동참아래 1천만원 상당이 구입됐다.

전북현대는 오는 3월 1일 대구FC와 K리그 홈경기를 시작으로 2019년 K리그 클래식 대장정에 오르게 된다.

/조석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