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교육청, 2019년 제1회 시민감사관 협의회 개최
전북교육청, 2019년 제1회 시민감사관 협의회 개최
  • 정병창
  • 승인 2019.02.27 17: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도교육청은 27일 8층 감사협의실에서 ‘2019년도 제1회 시민감사관 협의회’를 개최했다.

전북교육청은 공공기관의 주요 사업과 부패 취약분야에 대한 감시와 조사, 평가를 위해 외부 전문가들을 위촉해 공정성을 높이고 불합리한 제도 개선을 위해 2012년부터 시민감사관제를 운영하고 있다.

이날 협의회에는 지난해 9월 위촉된 제4기 시민감사관 7명과 감사담당공무원 4명 등 11명이 참여했다.

이들은 2018년 하반기 시민감사관 실지감사 조치결과에 대한 의견을 나누고, 2019년 시민감사관 운영 사항에 대해 논의했다.

시민감사관들은 지난해 실지 감사를 통해 일반학교 통합학급 담임교사 연수 확대, 장애인식개선 교육 전문성 강사 활용 방안 마련 등 장애인식개선 교육에 관한 의견을 제시했다.

또한 학교 부적응 및 학업중단 학생의 사유별 원인을 파악하고 대안 마련의 필요성, 비위발생 방지를 위한 사전예방 및 공무원 인식변화를 위한 종합적인 관리가 필요하다는 의견도 제시됐다.

도교육청은 시민감사관들의 의견을 반영 장애인식 개선을 위한 다양한 교육·행사를 기획하고, 학교 부적응 및 학업중단 학생 지원을 강화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이와 함께 올해 시민감사관 실지감사는 오는 4월과 10월 각각 10일간 진행할 예정이다.

주요 감사 대상은 10억원 이상의 공사, 2억원 이상의 용역, 1억원 이상의 물품구매, 예산집행과 관련된 민원이 제기돼 시민감사관 협의회에서 협의된 사항, 교육감이 감사가 필요하다고 특정한 사업 등이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외부전문가 참여를 통한 교육행정의 투명성과 신뢰성 확보를 위해 시민감사관을 운영하고 있다”면서 “시민감사관의 의견을 교육현장에 반영, 불합리한 제도는 개선해 나가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정병창기자 woojuchan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