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과 돌다리
꽃과 돌다리
  • 미디어
  • 승인 2019.04.14 17: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4일 국내 최고(最古)의 돌다리로 알려진 충북 진천군 문백면 구곡리의 농다리 주변에 벚꽃이 활짝 펴 장관을 이루고 있다. 농다리는 고려 초에 편마암의 일종인 자줏빛 돌을 지네 모양으로 축조됐다. /연합뉴스
14일 국내 최고(最古)의 돌다리로 알려진 충북 진천군 문백면 구곡리의 농다리 주변에 벚꽃이 활짝 펴 장관을 이루고 있다. 농다리는 고려 초에 편마암의 일종인 자줏빛 돌을 지네 모양으로 축조됐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