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은행, 전라북도와 '전북 청년지역정착 지원 사업' 복지카드 업무제휴 협약 체결
전북은행, 전라북도와 '전북 청년지역정착 지원 사업' 복지카드 업무제휴 협약 체결
  • 김성아
  • 승인 2019.06.05 22: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JB금융그룹 전북은행(은행장 임용택)은 지난 4일 전북도청에서 ‘전북 청년 지역정착 지원사업 추진 및 활성화를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전북 청년 지역정착 지원사업은 도내에서 농업 및 중소기업 등의 주력 산업에 종사하면서 전북에 정착 의지가 있는 저소득 청년에게 정착 지원금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이는 올 하반기부터 시군별로 대상자를 선정해 지원할 계획으로, 이번 협약을 통해 전북도와 시군은 사업 운영과 예산 지원을 총괄하고 전북은행은 청년들의 포인트 사용을 위한 ‘전북 청년지역정착 지원 복지카드’ 발급 및 지원금을 관리한다.

사업 대상자로 선정된 청년들은 ‘전북은행 지원 사업 전용카드(신용카드 또는 체크카드)’를 발급받아 시스템에 등록한 후 지원되는 포인트를 사용하면 된다.

이 외에도 이번 지원 사업의 성공적인 추진 및 활성화를 위하여 제휴 금융상품 개발과 다양한 마케팅도 제공할 예정이다.

아울러, 지원 방법, 대상자 확인 등 자세한 내용은 전북 청년지역정착 지원 사업 사이트(ttd.jb.go.kr)를 참고하면 된다.

송하진 도지사는 “전라북도의 기반 산업을 이끌어 가는 청년들을 응원하고 나아가 지역에 정착하여 핵심 일꾼으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이번 사업을 적극 추진 할 계획“이라며 ”앞으로도 많은 청년이 도내에서 일하며 삶의 주체로서 당당하게 살아갈 수 있는 청년 중심의 전북을 만들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전북은행 관계자는 ”이번 지원 사업에 참여함으로써 도내 청년들에게 더욱 가깝게 다가갈 수 있는 기회가 만들어진 것 같아 기쁘다“며 ”전북의 미래이자 에너지인 청년들의 자립과 정착을 응원하기 위한 방안들을 앞으로도 함께 모색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김성아기자 tjddk@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