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려봐 화나 행인 흉기로 위협한 택시기사 붙잡혀
노려봐 화나 행인 흉기로 위협한 택시기사 붙잡혀
  • 윤홍식
  • 승인 2019.06.23 14: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신을 노려봤다며 행인을 흉기로 위협한 40대 택시기사가 경찰에 붙잡혔다.

군산경찰서는 특수협박 혐의로 A씨(40)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21일 밝혔다.

A씨는 지난 16일 오후 11시 5분께 군산시 중앙동의 한 도로에서 B씨(20)를 흉기로 찌를 듯이 위협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B씨 일행의 신고를 받고 A씨를 임의동행해 경위를 조사했다.

조사결과 A씨는 차에 앉아 있는 자신을 B씨가 노려봤다며 택시에서 내린 뒤 말다툼을 하다가 갑자기 차에서 흉기를 꺼내 위협했다고 경찰은 설명했다.

A씨는 경찰에서 “과일을 깎아 먹는 데 쓰려고 평소 택시에 칼을 갖고 다녔다.사람을 찌를 생각은 없었다”고 진술했다.

경찰 관계자는 “피해자가 ‘협박 외에도 피의자로부터 폭행을 당했다’고 진술해 그 부분에 대해서도 추가로 조사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윤홍식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