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도 올 상반기 마을세무사 상담서비스
전북도 올 상반기 마을세무사 상담서비스
  • 박정미
  • 승인 2019.07.17 17: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도는 올 상반기 마을세무사 78명이 501건의 상담서비스를 제공한 것으로 집계됐다.

‘마을세무사 제도’는 도내 세무사들의 재능기부를 통해 세무사 이용이 어려운 주민, 영세사업자 등에게 국세 및 지방세, 구제제도에 대해 무료로 상담을 해주는 제도다.

17일 도에 따르면 올 상반기 마을세무사 제도를 통해 도민들이 이용한 상담건수는 501건으로 전년 동기 대비 9.6% 증가했다.

전화상담이 365건(72.9%)으로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하고 있고, 방문상담 129건(25.8%), 팩스·전자우편 7건(1.3%)의 순이었다.

상담내용별로는 상속세, 증여세, 양도소득세 등 국세상담이 398건(79.5%), 취득세, 재산세 등 지방세상담이 103건(20.5%)이었다.

김용만 전북도 자치행정국장은 “도민들의 생활 속 세금고민과 어려움을 무료로 해결할 수 있도록 ‘찾아가는 마을세무사 상담’을 운영해 보다 많은 도민들이 마을세무사 서비스를 활용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마을세무사를 통한 세무 상담을 원하는 도민은 도 및 시·군 홈페이지 또는 시·군 세정부서 문의를 통해 가까운 마을세무사를 확인해 전화, 팩스, 전자우편을 통해 상담받을 수 있다.

/박정미기자 jungmi@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