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 스마트시티&디지털트윈 컨퍼런스 개최
전주 스마트시티&디지털트윈 컨퍼런스 개최
  • 김낙현
  • 승인 2019.07.23 17: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시가 시민들이 도시문제를 스스로 해결하는 스마트시티 조성을 위해 정부, 지자체, 유관기관, 전문가 등과 머리를 맞댄다.

시는 오는 25일 오후 2시 한국무형유산원 얼쑤마루 대공연장에서 김승수 전주시장과 박병술 전주시의회 의장, 정동영 국회의원, 최창학 한국국토정보공사(이하 LX) 사장, 이상헌 한컴그룹 부회장, 손우준 국토교통부 공간정보정책관 등 민·관·산·학 관계자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9 전주 스마트시티&디지털트윈 컨퍼런스’를 개최한다.

이날 컨퍼런스에는 LX가 디지털 트윈 기반의 스마트시티가 가져올 전주 시민의 일상에 대해 발표하고, 스마트시티 관련 정부 정책과 전주시 스마트시티 추진전략 등이 소개될 예정이다.

특히 시는 이날 컨퍼런스에서 ▲데이터(Data) ▲네트워크(5G) ▲AI(인공지능) ▲사물인터넷(IoT) 등 4차 산업혁명 기술 기반 신산업을 육성하고, ‘시민이 만드는 전주, 사람중심의 전주 스마트시티’를  구축하는 것을 목표로 한 스마트시티 추진전략을 소개할 계획이다.

/김낙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