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안군 토속어류 35만마리 방류 수산자원 증식 힘써
진안군 토속어류 35만마리 방류 수산자원 증식 힘써
  • 김종화
  • 승인 2019.08.12 12: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안군은 수산자원 조성 및 생태계 복원을 위해 다양한 어족자원을 방류하고 있다.

군은 지난 5일, 6일, 8일 총 3일에 걸쳐 용담호와 읍·면 공공용수면 40여곳에 내수면 수역 특성에 적합한 동자개, 쏘가리, 대농갱이 치어 35만여 마리를 순차적으로 방류했다.

이번에 방류한 동자개, 쏘가리는 대표적인 토속어류로 외래어종인 배스와 천적 관계이며, 횟감으로도 널리 이용되는 최고급 어종이다.

치어 크기는 각각 전장 4㎝, 3cm 이상이며 국립수산과학원의 방류 수산생물 전염병 검사를 합격한 건강한 종자이다.

대농갱이는 전라북도 수산기술연구소 민물고기시험장에서 직접 부화 생산된 것으로 약 5cm가량의 우량 종자이다.

이날 방류에는 관계기관은 물론, 진안군어업계연합회 어업계원 및 주민 등이 참여했다.

방류수면에 대해서는 수산자원이 증식될 수 있는 기간동안 자율적인 불법조업 감시 등을 통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치어 방류 외에도 어도개보수 등 다양한 어족자원 육성 대책을 마련중이며, 현재 진행중인 외래어종 퇴치 및 불법어업 근절을 위한 단속도 강화하여 내수면 자원조성 및 생태계 복원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진안=김종화기자 kjh6966@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