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가의 시선 '풍경과의 대화'
작가의 시선 '풍경과의 대화'
  • 조석창
  • 승인 2019.08.12 13: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프갤러리 17일부터 진행
강은희 등 국내외 작품 선봬
초현실주의-사회이슈등 담아
Le Hong Linh
국나영 '햇살'

2019 국제사진교류전 ‘풍경과의 대화’가 17일부터 23일까지 에프갤러리에서 개최된다.

인천 선광문화재단 초대로 이뤄지는 이번 전시는 국내외에서 현대적 풍경을 대상으로 작업에 몰두하고 있는 작가들의 작품이 선보인다.

참여작가로는 국내는 강은희, 구자철, 국나영, 나혜숙, 민석기, 안정배, 이상설, 최옥희 등이며, 해외는 Le Hong Linh(베트남), Saeed Arabzadeh(이란), Joey Leung Cho-Yi(홍콩), Takada Rui(일본), Lisa Fisher(영국) 등이 참여한다.

또 특별초대작가로는 가재강, 곽풍영, 권은경, 박성민, 박영삼, 오세철, 임상섭, 한상표 등이 이름을 올렸다.

출품작품들은 극단적인 접사와 감성적인 프레이밍을 통해 초현실적인 시선을 표현한 사진에서부터 현대사회의 가장 큰 이슈가 되고 있는 미세먼지에 대한 테마를 다루고 있는 작품도 있다.

또 18세기의 고전프로세스 기법인 검프린트를 이용해 현대적 오브제들을 재해석하려는 작품들도 만날 수 있다.

이번 전시는 일반적인 사이즈 작품들과 더불어 2m를 육박하는 작품들까지 전시될 예정이어서 다이나믹한 시각경험도 제공할 예정이다.

에프갤러리 관계자는 “이번 전시는 지난 달 인천 선광문화재단에서 전시를 마치고 전주 에프갤러리에서 순회전시를 갖게 되며 해외전시까지 연계되는 국제 교류전 성격을 지니고 있다”며 “전시에 참여한 작가들에게는 동시대를 비라보고 있는 다른 나라 작가의 작품들과 조우하면서 자신의 위치를 가늠해보고 새로운 작품세계를 탐구해볼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다”고 밝혔다.

/조석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