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시 전주독서대전 성공 개최 준비 철저
전주시 전주독서대전 성공 개최 준비 철저
  • 김낙현
  • 승인 2019.08.13 17: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추진협 중점추진상황-협조논의

전주시가 책 읽는 도시 전주만의 독서축제인 ‘2019 전주독서대전’의 성공개최를 위한 준비상황 점검에 나섰다.

시는 13일 전주한옥마을 우전재에서 김양원 전주부시장과 전주지역 출판·독서·도서관·교육·문화계 임원 등 20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9 전주독서대전 추진협의체’ 제2차 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에서 추진협의체 위원들은 독서대전의 준비와 성공개최를 위해 현장점검을 비롯한 행사 전반적인 사항을 점검하고, 참여기관·단체별 중점추진상황과 기타 협조사항을 심도 있게 논의했다.

이와 관련 올해 전주독서대전은 오는 10월 4일부터 6일까지 전주한벽문화관과 완판본문화관 일원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세부적으로는 한국을 대표하는 소설가인 은희경 작가를 초청해 색다른 축제의 시작을 알리며 ▲일제강점기, 전주문인의 빛나는 행적 ▲제14회 어린이독후활동대회 ▲작은도서관 아카데미 ▲독서골든벨 등 6개 분야의 150개의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김낙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