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교육청 잼버리대회 지원단 출범··· 성공개최 팔걷어
도교육청 잼버리대회 지원단 출범··· 성공개최 팔걷어
  • 정병창
  • 승인 2019.09.15 16: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도교육청이 2023년 새만금 세계스카우트잼버리대회 성공 개최를 위해 적극 지원에 나선다.

10일 도교육청에 따르면 2023년 새만금에서 열릴 세계스카우트잼버리대회 성공 개최 지원을 위해 ‘잼버리대회 지원단’을 출범할 계획이다.

지원단은 교사 6∼10명으로 구성되며 잼버리대회 전까지 자문활동, 지원계획 구상, 스카우트 저변 확대를 위한 프로그램 개발 등의 활동을 하게 된다.

내년부터는 스카우트 저변 확대에 집중한다.

청소년단체 사제동행 동아리 50팀를 대상으로 야영활동, 문화체험 등을 지원하고, 스카우트 활동에 관심이 많은 교사 50명을 대상으로 교사 스카우트 지도자 교육을 실시한다.

또한 전북지역 초·중·고교 희망학생 60명을 ‘잼버리 국가대표’로 뽑아 스카우트 활동 중심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5개 지역교육지원청에선 내년 8월께 초·중·고교 희망학생을 대상으로 에코 어드벤처를 운영한다.

매듭법과 학교 숲을 활용해 학교에서 즐기는 놀이, 전문가와 함께 학교 숲에서 놀이로 즐기는 과정 활동, 청소년 캠프 등이 펼쳐진다.

도내 초·중·고교 10개교에선 학교 연계 글로벌 과정활동을 연중 운영한다.

170개 잼버리 참가국과 도내 청소년들에게 잼버리를 활용한 보편적 국제교류활동 기회를 제공하고, 잼버리 관련 기관 방문, 월드 이벤트 참가 등을 통해 청소년들의 잼버리 관심도를 높이겠다는 취지다.

저소득층 학생과 다문화 학생에게는 내년 100명, 2021년 이후 110명 이상에게 스카우트 단복을 지원한다.

한편, 도교육청은 교육가족들이 2023 새만금 잼버리대회에 많은 관심을 갖도록 하기위해 온라인 홍보, 학교 홈페이지 배너, 각종 연수 시 안내 등 홍보를 강화할 계획이다.

또한 전북도청, 스카우트 연맹 등 유관기관과의 협력을 강화해 잼버리 성공 개최를 지원할 방침이다.

/정병창기자 woojuchan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