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원택 새만금재생에너지사업 기여 공로패 받아
이원택 새만금재생에너지사업 기여 공로패 받아
  • 박정미
  • 승인 2019.09.19 16: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새만금개발공사 수여

이원택 전 전북도 정무부지사가 새만금 재새에너지 사업과 관련, 새만금개발공사로부터 공로패를 받았다.

공사는 19일 군산컨벤션센터에서 공사 1주년 창립기념식을 갖고, 새만금 육상태양광 1구역 사업협약식과 함께 재생에너지 사업에 기여한 이 전 부지사에게 공로패를 전달했다.

새만금 재생에너지 사업은 새만금국제협력용지에 3기가와트의 규모의 태양광과 풍력발전시설 등을 설치하는 공사로 총 사업비만 5조원8천천억 원에 이른다.

이 전 부지사는 청와대비서실에서 새만금 업무를 총괄할 당시, 국토교통부 등 관련부처 조율을 통해 재생에너지사업을 이끌어내는데 막중한 역할을 한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또 이 사업 수익으로 후속사업을 단계적으로 추진하는 선순환 구조를 구축해 냈다는 평도 받고 있다.

이 부지사는이 부지사는 “청와대에서 새만금 업무를 총괄하며 지속가능한 방향과 속도감 있는 개발 밑그림을 그려왔다”며 “재생에너지 사업을 시작으로 항만과 공항, 잼버리대회가 순조롭게 이어지도록 도민의 한 사람으로 역할을 하겠다”고 말했다.

/박정미기자 jungmi@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