줌치 한지의 매력 작품에 채우다
줌치 한지의 매력 작품에 채우다
  • 김성아
  • 승인 2019.09.23 16: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한지박물관 김승연작가
'한지조형전-이야기숲' 개최

줌치 한지의 매력을 작품을 통해 느낄 수 있는 전시회가 열린다.

23일 전주한지박물관은 오는 11월 19일까지 기획전시실에서 김승연 작가의 ‘한지조형전-이야기숲’ 전시회가 개최된다고 밝혔다.

줌치 한지는 한지를 물에 적셔 손으로 주무르거나 쳐서 종이 안에 있는 닥의 섬유질이 엉키고 밀착이 강화돼 형성된 것으로, 오래 주무를수록 질겨지는 닥종이의 성질을 고스란히 담고 있다.

김승연 작가는 한지의 독특한 색감과 질감을 잘 발휘할 수 있도록 이를 활용해 이야기를 담았다.

천연 염색된 색한지를 겹쳐 원하는 색의 줌치 한지로 만들어내는 노력과 정성, 자연스러운 색을 발현시키는 탁월한 색감성, 다양하게 만들어진 줌치 한지로 작품을 완성함에 따라 조형감성은 누구도 흉내 낼 수 없을 만큼 탁월하다는 호평을 받고 있다.

또한, 작품 소재가 자연친화적인 만큼 소소한 일상생활과도 밀접해 어느 곳에 놓더라도 주위와 잘 어울리는 자연미 감성이 풍부한 아름다움을 자아낸다는 평가도 이어지고 있다.

이번 전시회와 관련된 자세한 내용은 전화(063-210-8102)로 문의하면 된다.

한편, 김승연 작가는 서양화와 미술교육을 전공(일본 동경학예대학 미술교육전공 석사), 줌치 한지를 주 소재로 조형 작품 작업을 지속하며 미술교육 지도자를 양성하는 교육 활동을 병행하고 있다.

최근에는 한지 조형작품으로 표현하는 전통문화 리뉴얼 브랜드 ‘한지마음’을 브랜딩해 공방 ‘마음소풍아트플랜’을 개설했다.

/김성아기자 tjddk@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