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사소설 ‘남원성’ 고형권 작가 남원시 명예시민 되다
역사소설 ‘남원성’ 고형권 작가 남원시 명예시민 되다
  • 장두선
  • 승인 2019.10.21 12: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역사소설 ‘남원성’을 집필한 고형권 작가가 10월21일, 남원시(시장 이환주)로부터 명예시민증을 받고 남원시 명예시민이 됐다.

전남 장흥에서 출생인 고형권 작가는, 경기도 파주에 거주하며 최근까지 컴퓨터 프로그래머로 직장생활을 하던 중 지난해 역사소설 ‘남원성’을 출간한 바 있다.

역사소설 ‘남원성’ 은 정유재란을 배경으로 전쟁이라는 끔찍한 상황 속에서 목숨을 바쳐가며 터전을 지키려던 평범했던 남원성 민중들의 처절한 노력을 다루는 소설이다.

고 작가는 역사소설 ‘남원성’에서 남원성 전투를 재조명해 아픈 역사를 가지고 있는 남원 시민들에게 자부심을 갖게 한 것은 물론, 남원성 전투를 전국에 알림과 동시에 역사적으로는 조선의 패배로 저평가 되고 있는 남원성 전투를 조선 민중의 빛나는 승리로 그려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이환주 남원시장은 명예시민증을 수여하며 “소설을 통해 남원성 전투를 조선 민중의 빛나는 승리로 재조명하고 교토시에 있는 코무덤의 남원 이장 당위성을 주장해 준 고형권 작가에게 감사를 표한다”면서 “남원시의 명예시민으로써의 활발한 활동을 더욱 기대하겠다”고 말했다.

이에 고형권 작가는 “앞으로도 남원성 전투를 널리 알릴 계획”이라면서 “코무덤 남원 이장에 대해서도 더욱 관심을 가지겠다”고 화답했다.

/남원=장두선기자 jan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