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밀착SOC 정보 한번에 확인한다
생활밀착SOC 정보 한번에 확인한다
  • 김낙현
  • 승인 2019.11.04 16: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시 3,299개시설 DB구축
5개 분야 복지관-주차장 등
생활지리정보 사이트 공개

전주시민들은 앞으로 보육시설, 병원, 체육시설, 복지시설, 공원 등 생활밀착형 사회기반시설(생활SOC) 정보를 손쉽게 확인할 수 있게 됐다.

이는 전주시가 각 업무별 특성에 따라 그간 분산·관리해온 3299개 시설을 생활SOC 공간정보 DB로 구축했기 때문이다.

4일 전주시에 따르면 시민들의 삶의 질을 높이기 위한 정책개발에 활용하고, 미래예측이 가능한 행정을 실현하기 위해 부서 간 공유를 통해 생활SOC 데이터에 대한 통합 구축을 완료했다.

먼저 9개 부서에서 그간 개별적으로 관리해온 생활SOC 자료 중 시민의 생활과 밀접한 복지·교육·의료·문화·공공시설의 5개 분야의 33종의 자료를 수집해 2개월의 정제 작업을 거쳐 ‘전주시 공간정보시스템’에 탑재했다.

세부적으로 ▲사회복지관 ▲전동휠체어 ▲충전시설 ▲장애인교육기관 ▲경로당 ▲사회복지시설 ▲장애인복지시설 ▲어린이집 ▲유치원 ▲초등학교 ▲약국 ▲보건소 ▲종합·일반병원 ▲약국 ▲시립도서관 ▲공·사립 작은도서관 ▲경기장 ▲체육관 ▲수영장 ▲생활문화공간 ▲문와의집 ▲박물관 ▲미술관 ▲공영주차장 ▲공원시설 등 33종의 공간정보 3299개소가 담겨있다.

시는 구축된 생활SOC 공간정보를 시민들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전주시 생활지리정보(map.jeonju.go.kr) 사이트에 탑재해 공개할 예정이다.

시는 생활SOC 공간정보 서비스가 개시되면 시민들이 편리하게 자신이 원하는 시설 중 가장 가까운 시설을 편리하게 찾아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나아가 생활SOC 공간정보가 전주시 빈집  정비계획 수립 및 활성화를 위한 자료로 활용되고, 공공SOC사업이나 스마트시티 추진 시 기초자료로 활용 할 수 있어 시민들을 위한 정책 추진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배희곤 전주시 생태도시계획과장은 “생활SOC 공간정보가 행정 내부용이 아닌 시민들도 이용할 수 있도록 공개할 예정”이라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공간정보 등 행정자료 구축을 확대해 시민들의 생활에 편리함을 더하는 전주형 스마트시티 구현의 초석을 마련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낙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