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안고원 치유 숲, ‘우리 고장 자연’ 주제로 글짓기 대회 열어
진안고원 치유 숲, ‘우리 고장 자연’ 주제로 글짓기 대회 열어
  • 김종화
  • 승인 2019.11.14 11: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안고원 치유 숲(센터장 조백환)은 지난 13일 환경교육관에서 ‘우리 고장의 자연’을 주제로 글짓기 대회를 개최했다.

이번 글짓기 대회는 진안지역 내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이날 대회 결과 장승초등학교 서하늬(12) 학생의 마이산에서의 만남이 대상을, 쩌우단탄(12) 학생의 메타세콰이어길이 금상을 수상했다.

진안초등학교 교사인 윤일호 심사위원은 “우리 고장 진안에 대해 학생들이 한 번 더 생각해볼 수 있는 좋은 행사였다”며 “이번에 대상을 차지한 서하늬 학생의 작품은 풍경과 경험에서 느낀 감정을 이야기로 잘 풀어냈다”고 심사평을 전했다.

한편, 진안고원 치유 숲은 독서문화행사로 오는 20일 독서 사례 발표회와 23일 ‘마법사 똥맨’ 송언 작가와의 만남을 계획하고 있다.

/진안=김종화기자 kjh6966@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