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제시 보건소 11월14일 당뇨의 날 캠페인실시
김제시 보건소 11월14일 당뇨의 날 캠페인실시
  • 류우현
  • 승인 2019.11.14 14: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제시보건소는 11월 14일 세계 당뇨의 날을 맞이하여 김제 전통시장 일원 및 지평선 아카데미 행사장에서 당뇨병의 날 기념 예방 캠페인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세계 당뇨병의 날은 전 세계적으로 당뇨병 환자가 급증함에 따라 1991년 세계 당뇨병 연맹과 세계보건기구가 경각심을 불러일으키고자 제정한 날이다.

당뇨병은 혈액 내 포도당이 높아져 소변으로 포도당이 넘쳐 나오는 질병으로 신장, 망막 등 미세혈관 합병증과 관상동맥, 뇌졸중 등 혈관 합병증을 유발하는 질환으로 침묵의 살인자라고 불리기도 한다.

당뇨병에 노출 된지 10여 년이 지나면 합병증이 나타나기 시작하는데 올바른 식습관, 규칙적 운동, 적절한 치료 등 건강생활실천으로 이러한 합병증을 예방할 수 있다.

김제시보건소장은 “당뇨병은 심각한 합병증을 초래할 수 있기 때문에 당뇨병에 걸리더라도 철저한 건강관리가 무엇보다 중요한 질환으로 시민들의 인식 제고를 통해 건강관리가 잘 이루어 질 수 있도록 당뇨병 예방 및 관리를 위한 지식과 정보를 제공하는데 최선을 다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제=류우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