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시 전라북도 치매관리사업 우수 기관상 수상
남원시 전라북도 치매관리사업 우수 기관상 수상
  • 장두선
  • 승인 2019.11.28 11: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원시보건소(소장 이순례)는 치매예방 및 관리 등 내실화된 사업 추진을 높게 평가 받아 지난11월 27일에 개최된 2019년도 치매관리사업 발전대회에서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기관상을 수상했다.

남원시는 지난2018년 11월 9일 남원시치매안심센터를 개소하고 전문인력이 상담, 조기 검진, 치매환자를 위한 쉼터, 맞춤형 사례관리, 치매치료비 지원, 조호물품 지원, 찾아가는 치매예방교육 및 다양한 인지증진 프로그램과 인식개선 사업 등 치매통합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특히, 올해는 75세 이상 독거노인 전수조사를 통해 치매환자를 조기발견하기 위해 노력했으며, 치매안심센터 내 쉼터 뿐만 아니라 읍·면 권역을 묶어 권역쉼터를 운영하는 등 가정과 마을, 기관으로 찾아가는 사업을 중점적으로 추진한바 있다.

남원시 보건소는 “앞으로도 치매환자와 가족에게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고, 다양한 서비스 제공을 통해‘치매 걱정 없는 사랑의 도시 건강한 남원’을 만드는데 크게 기여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남원=장두선기자 jan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