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 2020년 사자성어 ‘자강불식(自彊不息)’
도, 2020년 사자성어 ‘자강불식(自彊不息)’
  • 박정미
  • 승인 2019.12.09 18: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대도약 강한의지 담아

전북도가 2020년 사자성어로 ‘자강불식(自彊不息)’을 선정했다전북도가 2020년 사자성어로 ‘자강불식(自彊不息)’을 선정했다.

이는 ‘스스로 힘쓰고 쉬지 않는다’는 의미로, 전북대도약을 향해 힘껏 나아가겠다는 강한 의지의 표현으로 해석된다.

전북도는 2020년은 어려운 경제·사회적 여건 속에서도 농생명 산업과 융복합 미래 신산업, 여행체험 1번지 등 주요 핵심시책의 완성도를 높여 체감하는 성과를 창출해 냈다.

따라서 각 분야의 체질강화, 산업생태계 구축, 자존의식에 더욱 매진해 ‘전북대도약’을 향해 힘껏 나아가겠다는 강한 의지의 표현으로 풀이된다.

전북도는 민선 6기 출범이후 매해 새해를 앞두고 사자성어를 선정해 도정운영 방향을 제시하고 있다.

지난 2015년 휴수동행(携手同行), 2016년 무실역행(務實力行), 2017년 절문근사(切問近思), 2018년 반구십리(半九十里), 2019년 절차탁마(切磋琢磨)를 선정한 바 있다.

/박정미기자 jungmi@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