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세먼지 걱정없는 장난감도서관 개관
미세먼지 걱정없는 장난감도서관 개관
  • 김낙현
  • 승인 2019.12.30 17: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시 야호송천장난감도서관
장난감 1천점-1800권 도서 비치
미세먼지 걱정 없는 야호 송천 장난감도서관 개소식이 30일 전주시 송천동 메가월드에서 열려 김승수 시장, 박병술 시의장 및 어린이집연합회 임원진 등 50여명이 참석해 개소식을 갖고 시설을 살펴보고 있다./전주시 제공
미세먼지 걱정 없는 야호 송천 장난감도서관 개소식이 30일 전주시 송천동 메가월드에서 열려 김승수 시장, 박병술 시의장 및 어린이집연합회 임원진 등 50여명이 참석해 개소식을 갖고 시설을 살펴보고 있다./전주시 제공

전주시가 아이들이 미세먼지 걱정 없이 실내에서 마음껏 놀 수 있는 놀이공간인 장난감도서관을 확충해 나가고 있다.

시는 30일 송천동 메가월드에서 김승수 전주시장, 시·도의원, 어린이집연합회 임원진 등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야호 송천 장난감도서관 개소식을 가졌다.

이로써 전주지역에서 장난감을 빌릴 수 있는 장난감도서관과 장난감대여점은 총 7곳으로 늘어나게 됐다.

야호 송천 장난감도서관에는 300여종 1000여점의 장난감과 365종 1800여권의 아동도서가 비치돼 있으며, 놀이체험실과 수유실, 교육실 등을 갖추고 있다.

이곳에서는 만 0세~5세 영유아 개인과 어린이집과 유치원 등 기관을 대상으로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시가 야호 송천 장난감도서관을 조성하게 된 것은 기존 전주지역 장난감도서관이 전주시육아종합지원센터 내 장난감도서관 놀이체험실을 포함한 5곳이 완산구 권역에 편중됐기 때문이다.

이에 시는 올해 이날 개소한 야호 송천 장난감도서관과 지난 19일 인후3동 행정복지센터에 개소한 인후 장난감도서관 등 덕진구 권역에 2개소를 추가 설치했다.

이를 통해 시는 장난감도서관에 대한 덕진구 영유아 가정의 접근성을 높여 보육정책서비스를 확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에 앞서 시는 올해 장난감도서관과 놀이체험실 운영을 위해 보건복지부가 주관한 ‘놀이체험실 설치’ 공모사업에 참여했으며, 총 2개소가 선정돼 국비 1억원과 도비 3000만원을 확보해 설치·운영비를 포함한 4억 4000여 만원을 투입해 인후·송천 장난감도서관을 확충했다.

전주시 복지환경국 관계자는 “장난감 도서관은 영유아에게 미세먼지, 폭염, 혹한에도 안심하고 체험할 수 있는 실내 놀이공간을 제공할 뿐만 아니라 놀이체험실, 자유놀이프로그램 등을 통해 부모·자녀 간 친밀도를 향상 시키고 부모 간 양육정보 공유 장소로 활용될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저출산을 극복하고 아이 키우기 좋은 환경을 만드는데 도움이 될 것”이라 말했다.

/김낙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