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읍시 사건사고 없는 편안한 설명절 만든다
정읍시 사건사고 없는 편안한 설명절 만든다
  • 최환
  • 승인 2020.01.21 13: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휴기간 종합상황실 운영
민생안정 7개 대책반 편성
물가안정 비상진료 등 만전
내장산 빛축제는 31일까지

정읍시가 설 명절 민생안정 종합대책을 마련했다.

21일 시에 따르면 각종 사건·사고를 예방하고 유사시 신속한 대응을 위해 연휴 기간 동안 종합상황실을 운영한다.

이번 종합대책으로 ▲총괄지휘(539-5136) ▲재난재해(539-5965) ▲물가(539-5604) ▲교통(539-5912) ▲비상진료(539-6137,6138) ▲생활환경(539-5721) ▲상·하수도(539-6461) 등 시민 생활과 밀접한 7개의 대책반을 편성했다.

‘재난재해대책반’은 시외버스터미널과 영화관, 전통시장 등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사전 안전점검을 실시하고 긴급 상황 발생 시 신속한 대처를 할 수 있도록 24시간 상황실을 가동한다.

이에 앞서 아프리카돼지열병과 AI, 구제역 등을 차단하기 위해 특별방역태세에 들어갔다.

‘물가대책상황반’은 명절 장바구니 물가와 성수품 관리를 위해 점검반을 편성해 합동 지도와 단속을 실시한다.

전통시장 장보기 운동을 전개해 지역경제와 전통시장 활성화 분위기를 조성한다는 방침이다.

‘교통대책반’은 연휴 기간 중 정읍역과 터미널, 샘고을시장 등 상습 정체 지점과 병목 지점에 교통지도 단속요원을 배치, 시민과 귀성객의 교통 불편을 최소화에 도움을 주기로 했다.

이와 함께 수성동과 시기동의 유료 공영주차장 186면을 무료로 개방한다.

‘비상진료대책반’은 비상 진료 기관과 휴일지킴이 약국과 함께 비상 의료체계를 구축해 연휴 기간 중 환자들의 진료 공백을 방지한다.

‘생활환경대책반’은 쾌적하고 밝은 명절 분위기를 조성하기 위해 연휴 기간 중 기동 청소반을 운영해 시가지 주요 노선을 집중 청소하고 생활 쓰레기 수거에 나설 계획이다.

‘상하수도대책반’은 상하수도 시설물 전반을 점검하고 연휴 기간 상하수도 관련 민원과 긴급사항을 처리할 수 있도록 비상 근무 체제를 유지한다.

한편 시는 설 연휴를 포함한 31일까지 시민들과 귀성객들이 가족과 함께 즐거운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내장산 단풍 겨울빛축제’를 진행하고 있다.

또한 시립미술관 소장품 기획전시‘반복된 시간들’과 시립박물관‘설맞이 전통놀이 한마당’을 설 당일(25일)을 제외한 연휴 기간에 무료로 개방된다.

시 관계자는“민족 고유의 명절인 설을 맞아 시민과 귀성객의 불편함이 없도록 철저한 사전대비로 사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