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립미술관 창작스튜디오 입주미술가 결과전··· 홍선기 작품 전시
도립미술관 창작스튜디오 입주미술가 결과전··· 홍선기 작품 전시
  • 조석창
  • 승인 2020.01.21 14: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도립미술관은 이달 30일까지 창작스튜디오 입주미술가 결과전을 진행한다.

이번 전시는 지난 2019년 2월부터 1년간 창작스튜디오에 입주해서 성숙한 열정으로 제작한 작품들을 펼쳐 놓은 결과전시이다.

서양화가 홍선기는 우리 시대의 일그러진 풍경을 거친 붓질을 토해내는 중견 미술가이다.

레지던시는 주로 젊은 미술가들이 일정한 공간에 체류하면서 그 지역의 문화를 체험하고 창작활동을 하는 것이 일반적인 경향이지만, 홍선기 작가는 굳건한 자기 세계관을 재검토하면서 젊은 미술인들과 교류하고 소통하기 위해 늦깎이로 입주해서 왕성한 활동을 펼쳤다.

화면에 등장하는 인물을 뒤틀고, 절단하고, 의도적인 거친 붓질로 짓눌러서 정상적인 신체에 테러를 가해서 촉각적인 회화를 구축했다.

회화성 짙은 형상들이 감동을 주는 힘을 가지고 있어서 ‘잘 그리는 그림이 아니라, 좋은 그림을 그린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지난 2019년에는 ‘삼거리 이발소’를 주제로 1970년대의 조급하고 통제된 시절의 이야기들을 소환해서 우울하고 불편한 시대의 민낯을 녹여냈다.

이건용 군산대 명예교수는 “그의 역설적이고 불편한 장면의 그림들은 우리 자신들이 겪고 이겨낸 삶의 일부가 되었으며, 이제는 그의 그림이 오히려 익숙해지고 함께 소통되는 문화적 매개 역할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홍선기 작가는 서울 전주에서 16회 개인전을 했으며, 2016 전주시 예술상, 2017 대한민국 올해의 예술인상을 받았다.

/조석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