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창군 결혼이주여성 공무원 채용 밀착 행정 서비스 나서
고창군 결혼이주여성 공무원 채용 밀착 행정 서비스 나서
  • 김준완
  • 승인 2020.01.22 14: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창군이 결혼이주여성 공무원을 채용해 다문화가족 밀착 행정 서비스에 나섰다.

22일 고창군에 따르면 중국출신인 유연(33)씨가 지방임기제 공무원으로 최종합격해 임용장을 받고, 다문화가정 지원 업무를 맡는다.

앞서 고창군은 늘어나는 다문화가족과 외국인노동자들의 민원 수요에 대응하기 위해 지역 최초로 외국인출신 공무원을 채용했다.

유씨는 2016년부터 2년간 고인돌박물관에서 중국어 통역·안내원 지원업무를 맡아 볼 정도로 고창군에 대한 애정이 남다르다.

현재 국제중국어교육학으로 석사과정에 재학중이다.

군은 유씨가 결혼이민자들이 겪고 있는 자녀교육 문제, 취업문제, 문화적 차이로 인한 갈등 등 많은 어려움들을 그들의 입장에서 잘 헤아리고 고충 해결을 도와줄 것으로 보고 있다.

고창군 관계자는 “다문화가족이 고창군민으로 안정적인 생활을 할 수 있도록 친정부모 초청행사, 국제 통화료 지원 사업 등의 다문화가족 희망 프로젝트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다문화 가정에게 한반도 첫수도 고창군민이라는 자부심을 심어주고 함께하는 이웃, 더불어 사는 이웃의 정을 느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