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제시 스마트팜 혁신밸리 조성사업 박차
김제시 스마트팜 혁신밸리 조성사업 박차
  • 류우현
  • 승인 2020.02.13 14: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제시 스마트팜 혁신밸리 조성사업은 올해 추가예산 145억 원이 투입되면서 총 841억 원을 들여 김제 백구면 일대에 세계적인 첨단농업의 융복합 단지를 조성하여 농업도시로서의 혁신적인 변화를 일으킬 것으로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김제시는 그동안 지역 주민 및 환경단체와의 지속적 협의를 통해 갈등을 해소하기 위해 노력해온 결과, 2월 12일 전북도 농식품인력개발원에서 반대대책위 및 환경단체와 전북도, 김제시, 한국농어촌공사가 함께 자연과 지역, 공존과 상생을 위한 전북 김제 스마트팜 혁신밸리 협약식을 통해 지역발전을 위한 주민지원사업 발굴 반영·협력등을 합의하였다.

또한 지역주민과의 갈등이 종결되면서 김제시는 혁신밸리 조성에 박차를 가해 부지조성 21.3ha, 핵심시설인 청년보육 2.3ha, 임대형팜 3.7ha, 실증단지 2ha를 2021년 12월 준공을 목표로 진행하고 있다.

신미란 농업기술센터 소장은 “스마트팜 혁신밸리 조성을 통해 청년농업인과 전후방산업을 확대하고 교육·연구·생산기능이 집적화된 스마트팜 확산거점이 되도록 본격 추진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김제=류우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