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 서신도서관-효자도서관 자료실 야간 운영
전주 서신도서관-효자도서관 자료실 야간 운영
  • 김낙현
  • 승인 2020.02.17 16: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시의 서신도서관과 효자도서관 자료실이 야간에도 운영돼 시민들의 편의가 기대된다.

시는 주간에 도서관 이용이 어려운 지역주민들의 도서관 이용을 늘리고 문화향유 기회를 확대하기 위해 서신도서관과 효자도서관의 자료실을 오는 18일부터 밤 10시까지 연장 운영한다.

서신도서관과 효자도서관은 종전까지 평일(화~금) 9시부터 오후 7시까지 운영해왔으나 야간에도 이용을 원하는 시민들의 의견을 반영해 연장 운영키로 했다.

  또 평일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해 오던 어린이자료실도 2시간 연장해 저녁 8시까지 운영한다.

이로써 자료실 야간에 운영하는 도서관은 종전의 전주시립도서관 ‘꽃심’과 평화도서관, 송천도서관, 아중도서관, 쪽구름도서관을 포함해 총 7개소로 늘어났다.

시는 이번 연장 운영을 통해 퇴근 시간에 겹쳐 도서관 이용이 어려웠던 직장인은 물론 어린이와 가족 이용자까지 도서관 이용에 큰 편의가 제공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밖에 지난해 12월 개관한 전주시립도서관 ‘꽃심’은 주말 도서관 이용자를 위해 다음달 7일부터 주말 자료실 개방시간을 오후 5시에서 6시로 1시간 연장 운영키로 했다.

/김낙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